최준용 강상재 선수는 작년처럼...

조회 수 0 추천 수 0 2018.01.10 09:06:18
잘하면서 주목도 잘 받는 선수도 좋아하지만

걘적으로, 주목을 끄는 선수는 아니지만 꾸준한 선수가 있으면

살펴보게 되는데요..

강상재 선수가 그런 선수 중 한 명입니다..

주목 받을 만한 플레이를 하면서 잘 해주는 최준용 선수가 있는데요..

심심해서 두 선수의 스탯을 보았습니다..

choikang.jpg

위가 지난 시즌이고요
아래가 이번 시즌인데요..

최준용 선수는 어시가 강상재 선수는 득점이 약간씩 좋아진 것이 보이네요.
두 선수다 지난 시즌보다 야투 성공률이 높아진 것도 보이고요..
아무튼 두 선수다 지난 시즌과 비슷하거나 아주 조금 나아진 활약을 하고 있네요..
아직 두 선수 모두 전성기가 아니라고 생각한다면
더욱 발전하는 선수들 되어 kbl의 흥행을 높이는데도 더욱 기여하길 기원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58 메이저리그에서 기술로 파워를 지배한 'The master' 그렉 매덕스.JPG file 2018-01-10  
557 [01/09] 루나의 이적루머... file 2018-01-10 2
556 [SPO 톡] '잊지 못할 2017년' 롯데 박진형 "새 시즌 20홀드 목표" file 2018-01-10  
555 음.. 이청용 안나오겠죠? 2018-01-10  
554 라리가에서 바르셀로나를 상대했던 쿠티뉴 2018-01-10  
553 메친놈.gif file 2018-01-10  
552 호나우지뉴 전성기의 바르셀로나 vs 갈락티코 2018-01-10  
551 김주찬 향방에 정성훈이 연계가 되어있군요 file 2018-01-10  
550 KIA 제안 거부한 김주찬 눈, 어딜 향하나 file 2018-01-10  
549 도대체 쿠티뉴 얼마나 바르샤 오고 싶어했길래... file 2018-01-10  
548 김주찬하고 정근우 길어지네요.. 2018-01-10  
547 [01/10] 루나의 이적루머... file 2018-01-10  
» 최준용 강상재 선수는 작년처럼... file 2018-01-10  
545 버틀러는 르브론에겐 악몽일 듯.. 2018-01-10  
544 유럽 잔류 원하는 이청용…뛰지 못하는 현실 2018-01-10  
543 맨시티 경기있네요 2018-01-10  
542 김주찬 버리는게 맞다고 봅니다. 2018-01-10  
541 박병호 크보 복귀하니까 거박이도 복귀하네요 2018-01-10  
540 버틀러 활약 좋았네요 2018-01-10  
539 [테니스] 정현, ASB클래식 1회전 통과... 이스너와 2회전 file 2018-01-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