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자유롭게 토론하고 이야기를 나누는 익명게시판 (비회원도 글쓰기 가능)


소방서 앞을 막아선 ‘불법 주차’ 차주가 황당한 변명을 늘어놓아 공분을 사고 있다.

119소방안전복지사업단은 14일 공식 소셜미디어를 통해 소방서 앞을 막아선 차량 사진을 공개했다. ‘소방서가 쉬는 날이 어딨습니까’라는 내용의 글과 불법 주차를 한 시민의 대답을 함께 올렸다. 글에 따르면 차주는 “셔터가 내려져 있어서 소방서 쉬는 날인줄 알았다”고 말했다.

1231244.jpg

사진=119소방안전복지사업단 페이스북

119소방안전복지사업단은 “재난 재해 화재가 쉬면 모를까…전쟁은 서로 협의해 쉴 수도 있지만 소방은 그러지 못합니다”라며 “소방서 앞은 주정차 금지구역입니다”고 경고했다. 이어 “재난·재해 화재 등은 남의 일이 아닙니다. 소방서가 하루 쉬면 어떤 일이 벌어질지 상상도 불가합니다”고 지적했다.

불법 주차 차량이 소방서를 막아선 건 처음이 아니다. 지난 1일 해돋이를 보러 모인 관광객들이 경포 119안전센터 앞을 가로막아 놓은 모습이 공개돼 공분을 샀다. 당시 펌프차와 구급차가 불법 주차 차량들 때문에 30여분간 진입하지 못하는 상황이 벌어졌다.

진서연 객원기자
----------------------------------------------------------------------------

아직도 정신 못 차린 자들이 많은 세상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인기글↑ 좆소 다니는데 사장이란 사람이 new [2] 무명의익명 22
인기글↑ 요즘 검색들 어디서 new [5] 무명의익명 8
인기글↑ 익게가 언제부터 생겼는진 모르겠는데 평어 존대어 다 쓰네요 new [4] 무명의익명 15
18625 슈가맨에서 보고싶은 가수들 6
18624 상상암을 앓고 계신 분의 젊은 날 한때 file 5
18623 취미는 다 좋은데 4
18622 일본에 나타난 새로운 하층민들 file 7
18621 지방선거 ‘洪 플랜’ 또 삐끗 5
18620 오늘 하루도 무사히 2
18619 종일 초미세먼지 50을 넘나드는군요 5
18618 주말 푹~ 쉬셨어요...? 5
18617 홍콩은 배우겸 가수가 엄청 많던데 왜 그런가요 11
18616 잘생긴 남자와 못생긴 남자 차이점 file 24
» 소방서 막아선 '불법 주차' 차주의 황당한 변명 file 16
18614 도올 김용옥 교수 "적폐청산 멈추지 말고 끝까지 때려 잡아라" file 6
18613 오늘따라 이쁜처자들이 음청 많네요.. file 11
18612 냉장고를 부탁해 164회 예고 - 데프콘, 김동현 편 17
18611 [오늘의 날씨] 2018년 1월 15일 (월요일) file 9
18610 송진아 file 7
18609 투자와 투기의 차이점 4
18608 화폐라뇨... 5
18607 남자가 잘 생기면 어떤점이 좋은가요? 5
18606 부모님이랑 노래방을 갔어요 ㅎㅎ 5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