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조회 수 1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출처: http://news.jtbc.joins.com/article/article.aspx?news_id=NB11577243&pDate=20180117

MB, 검찰 수사에 "노무현 죽음에 대한 정치보복" 주장

[앵커]

수억원대 국정원 특활비 수수 혐의로 자신의 최측근인 김백준 전 청와대 총무기획관이 구속된 오늘(17일) 이명박 전 대통령이 입을 열었습니다. 국정원 특활비 불법 수수 건 이외에도 이 전 대통령을 둘러싼 의혹은 한두가지가 아닌 상황입니다. 때문에 관심은 이 전 대통령이 이런 불법 의혹에 대해 어떻게 해명할 것인가에 모아졌습니다. 그러나 그는 이런 의혹 제기와 수사를 '노무현 전 대통령의 죽음에 대한 정치보복'이라고 주장했습니다. 많은 언론이 제기하고, 또 최근에 그의 측근들이 자백하면서 실체가 드러나고 있는 법적 의혹의 판을 진영 간 정치싸움 쪽으로 치환해놓은 듯한 모습입니다. 이 전 대통령의 입장이 나오면서 공은 다시 검찰로 넘어갔는데 문무일 검찰총장은 "법적 절차에 따라 하겠다"라고 짤막한 입장을 냈습니다.

먼저 조익신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이명박 전 대통령이 검찰 수사가 '보수 궤멸'을 위한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이명박/전 대통령 : 검찰수사에 대하여 많은 국민들이 보수를 궤멸시키고 또한 이를 위한 정치 공작이자…]

노무현 전 대통령의 죽음을 거론하며 정치 보복이라고 거듭 강조했습니다.

[이명박/전 대통령 : 노무현 대통령의 죽음에 대한 정치보복이라고 보고 있습니다. 최근 검찰 수사는 처음부터 나를 목표로 하는 것이 분명합니다.]

이명박정부 시절 권력형 비리가 없었다고 주장하기도 했습니다.

[이명박/전 대통령 : 4대강 살리기와 자원외교, 제2롯데월드 등 여러 건의 수사가 진행되면서 많은 고통을 받았습니다만은 저와 함께 일했던 고위공직자들의 권력형 비리는 없었음으로 저는 매우 다행스럽게 생각합니다.]

재임기간에 일어난 모든 일의 최종책임은 본인에게 있다고 말하면서, 여러차례 마른 기침을 토해내기도 했습니다.

[이명박/전 대통령 : 더 이상 국가를 위해 헌신한 공직자들을 짜 맞추기식 수사로 괴롭힐 것이 아니라 나에게 물으라.]

이 전 대통령은 사전에 배포된 원고에는 없던 평창올림픽 얘기로 발언을 마무리했습니다.

[이명박/전 대통령 : 우리 국민 모두가 총단합해서 평창올림픽을 성공적으로 이뤄 냄으로써 우리의 국격을 다시 한번 높일 수 있는…]

3분10초 간의 회견 동안 본인의 혐의에 대한 해명은 한마디도 없었습니다.

기자들의 질문도 받지 않았습니다.

이 전 대통령이 퇴장하는 모습 뒤로 '수도선부'이란 편액이 걸려있었습니다.

'물이 불어나면 큰 배가 저절로 떠오른다'는 뜻입니다.


자유판

아고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인기글 솔직히 내 마누라 겁나 이쁘다 3 file 익명의포챈인 19.04.08
인기글 세계최초 비대면강간으로 징역 6년.jpg 3 file 익명의포챈인 19.04.20
인기글 금연 5년차 남편, 화장실에서 담배가 나왔어요 4 익명의포챈인 19.04.08
인기글 안녕하세요 3 익명의포챈인 19.03.30
18757 아침에 재미보신분들 있겠네요 18.01.17
18756 완전 작살나버렷네요 18.01.17
18755 개미들을 죽이는 무덤 투기판보다 더한 코인거래소 18.01.17
18754 조그마한 희망을 드리자면 file 18.01.17
18753 오늘 아침 6시 file 18.01.17
18752 이럴때 "약"이나 팔아 볼까요..ㅎㅎ file 18.01.17
18751 미국 선물시장 그래프 볼 수 있는 url 아시는분? 18.01.17
18750 치킨값 벌기 좋은 장입니다 ㅎ file 18.01.17
18749 미국 cftc cot 라는게 있는데... 18.01.17
18748 운이 다한듯 18.01.17
18747 살벌해서 잠시 대피합니다 18.01.17
18746 가상화폐로 크게 이익보는 워니 작가 18.01.17
18745 여자아이스하키 평소에도 이렇게 관심이 많았나요? 18.01.17
18744 단일팀은 그냥 정치적인 쇼 그 이상 이하도 아닙니다. 18.01.17
18743 u23 축구 감독 신태용 만큼 무능한듯 ㅋㅋㅋㅋ 18.01.17
» MB, 검찰 수사에 "노무현 죽음에 대한 정치보복" 주장 18.01.17
18741 [노순택의 사진의 털] 나도 한때는 MBC를 보았다 file 18.01.17
18740 운영자님 남북단일팀 문제 시사로 옮겨요. 제발 18.01.17
18739 밀크시슬은 언제 먹는 건가요? 18.01.17
18738 아이스하키 팀 청원해도... 18.01.17
Board Pagination Prev 1 ... 93 94 95 96 97 98 99 100 101 102 ... 1035 Next
/ 1035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