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자유롭게 대화하는 게시판

좆소 젖소 그러는데

조회 수 29 추천 수 0 2019.01.12 04:56:16

예전에 글 싸질렀는데

 

아버지가 중소기업사장님 이시고

 

내가 아래에서부터 다 배운 케이스

 

관련 자격증부터 영어 배우고 기업인 코스 밟았음.

 

부장 나이가 50 언저리 상무 나이가 50 넘겼음

 

그나마 상무가 도와는 주는데 부장이 도와주질 않음.

 

지금 임시로 팀장 직급 달고 있고 내 밑에 6명 있는데 나이가 같은 대리가 하나 있음 이색히는 내가 데려갈꺼고

 

나머지는 내가 올라서자마자 다 짜를꺼임. 미친넘들이 중소기업 복지를 대기업 복지로 생각하는 인간들이 존나게 많은데

 

대기업은 그만큼 인력이 받쳐주고 생산되는 부가가치가 많으니 복지가 좋은거임 거기에 노조까지 있으면 세상만사 시벌 귀족노조 나오는거고

 

중소기업은 말 그대로 대기업 보다 하나의 작은 사업체 집단 이다. 강소기업이라고도 하지. 

 

물론 정말 젖같은 기업을 내가 봤기때문에 뭐라 하는건 아닌데 젖같은 마인드를 가진것들이 뭐하나 내새울꺼 없으면서 이익만 챙길려고 바득바득 거리는 인간들 봤는데 자기 능률이 100% 가 아닌 150% 넘어서 200% 면 그 사람을 중심으로 좆소는 돌아간다.

능률좋은 사람을 데리고 있을려고 복지를 주고 월급을 올려주고 직급을 주는거지.

 

근데 줮도 암것도 능력도 없는 새끼들이 게시판에 끄적끄적 좆소 젖소라고 올리기만 하고 연봉 쳐 받는 만큼만 일하려고 생각하니

주고싶을까? 으싸으싸 해서 같이 올라가면 월급도 더 챙겨주고 명절이나 하계 및 동계때 휴가나 떡값이라도 더 챙겨주지

 

뭔 ㅄ 들이 겨우겨우 턱걸이해서 일처리 하면서 월급 챙길려고 하고 직급 챙길려 하고

ㅈㄴ 어이가 없다. 차라리 생산직은 더 챙겨준다. 더 하는일이 없고 주어진 일에는 딱 해주니 2교대 고생했다고 더 챙겨주는데

사무실 이 개같은 것들은 매너리즘에 빠져서 맨날 하던일 처리하냐고 바쁘다고 하고 뭣 좀 건질꺼 없나 생각할 시간에

 

나가서 집안일 처리하고 내가 아는데 모른척 하고 웃으면서 대해주면 간신처럼 굴고 참 존나 어이없다.

대기업 다니는 애들도 똑같어 그나마 거긴 해야지만 안짤리고 주변의식 하니깐 돌아가는데

중소기업 다니면서 그냥 월급 존나 조금 주니깐 이만큼만 처 해야지 

하면 회사에서 누가 좋아함?

 

이러면 또 반발이 그러면 중소기업에서 월급을 대기업 만큼 주던가 하는데

대기업 만큼 주면 동기부여가 되어서 한다? ㅅㅂ 절대 안해.

내가 내회사 말고도 주변 동기들 회사 운영하는거 보면 

 

다 똑같은소리 한다. 동기중에 지금 경영권을 가지고 젊은 ceo 라고 불리면서 

복지 하고 월급을 대기업 처럼 주다가 지금은 연매출 -40% 되서 인원감축 하고 부랴부랴 은행 알아보고 있는데

우리나라 사람들은 신기한게 뭐냐면 힘들때 월급 못줘도 으쌰으쌰 하고 같이 올라가는 경향이 있는데

 

다들 잘먹고 잘사면 각개전투 한다 ㅅㅂ 이 돈으로 뭘할지부터 궁리하는거야

회사한테 수익창출 나게 하는 생각이 아닌 자기 자신부터 생각하게 되는거지

존나 웃겨 이런거 보면

 

익게를 쭈~욱 보다가 글한번 끄적여봤다,

 

요약

 

1.젖소 좆소 하나는것들은 실제론 능력이 없음.

2.돈 많이 주면 동기부여 따윈 없음.

3.돈 좀 쥐어주면 각개전투.

 

아 글고 초봉 2500 주는 좆소 젖소는 가지마라. 내회사도 3천이상은 준다 ㅅㅂ

엮인글 :

익명_57385091

2019.01.12 04:56:26

비회원은 댓글읽기가 제한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인기글↑ 가는 곳곳마다 잘생겼다는 소릴듣습니다 [3] 익명의포챈인 30 2019-06-11
19310 아 마트 오는 손님들 와케 답답하냐 ㅋㅋ 익명_80035524 12 2019-01-14
19309 생각 해보니까 초등학교 때 담임이 변태기가 있었나봄 익명_60808430 18 2019-01-14
19308 만화 추천해본다 익명_42471538 10 2019-01-14
19307 이토렌트 자주가는데 서버압수수색받고 망했나보다 익명_43073402 23 2019-01-14
19306 열도의 보이스피싱 file 익명_94407423 12 2019-01-13
19305 딸쟁이 회귀본능 익명_78047453 44 2019-01-13
19304 하 ㅅㅍ 안그래도 조가 때메 귀찮은데 [1] 익명_96371109 31 2019-01-12
19303 좆소 다니는데 오늘도 출근한다 익명_01557029 38 2019-01-12
19302 생각 인해본 질문요. 비아그라 먹고 싸면 어케됨? 익명_16038351 23 2019-01-12
19301 여친 생리가 좀 이상타요 익명_34927643 148 2019-01-12
19300 아하.. 설마 이 조옷 같은 집구석이 오늘 편의점에서 밤 샐것같은 느낌이 익명_88840845 11 2019-01-12
19299 시발 초민세먼지 시바 짱깨 새키들 익명_14403787 6 2019-01-12
19298 저는 (주)아성 다이소 정직원입니다 익명_54712480 355 2019-01-12
19297 집에 환자 있으면 힘들다 익명_93142480 8 2019-01-12
19296 미군 장교가 말하는 한국 vs 일본 전쟁승리국가는? file 익명_92956577 17 2019-01-12
19295 성게이들아 성게판에가서 써라 익명_94692383 13 2019-01-12
19294 병신 같은 질문. 익명_83609415 7 2019-01-12
» 좆소 젖소 그러는데 [1] 익명_57385091 29 2019-01-12
19292 한국에선 대가리 좋게 태어나는 것도 로또 이상인듯 [3] 익명_22062234 20 2019-01-12
19291 올해 25살.... 익명_19732504 9 2019-01-12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